김현의 아름다운 결승골, 인천 Utd 10년 기록 깨다

인천 유나이티드 FC의 즐라탄 김현이 10년도 더 된 까마득한 기록지 속 승리의 기억을 다시 떠올려 주었다. 190cm나 되는 큰 키의 골잡이가 몸을 180도로 돌려 차는 유연한 터닝 슛을 아름답게 성공시킨 것이다. 더 놀라운 것은 김현의 골이 터질 때마다 인천 유나이티드 FC가 모두 이겼다는 점이다. 조성환 감독이 이끌고 …
기사 더보기


움짤 이미지가 살아있네~




많이 읽은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