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쿄올림픽 아픔 씻은 서채현, 스포츠클라이밍 세계선수권 금메달

한국 스포츠클라이밍의 미래로 불리는 서채현(18·신정고·노스페이스 에슬리트팀)이 2021 국제스포츠클라이밍연맹(IFSC) 세계선수권대회 리드 종목에서 정상에 올랐다. 서채현은 22일(이하 한국시간) 러시아 모스크바에서 열린 2021 IFSC 세계선수권대회 리드 여자부 결승에서 완등에 성공하며 경쟁자인 나탈리아 그로스먼…
기사 더보기


움짤 이미지가 살아있네~




많이 읽은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