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질 바이든 여사, 고민 끝에 도쿄올림픽 개회식 참석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의 부인 질 바이든 여사가 오는 23일 열리는 도쿄올림픽 개회식에 참석한다.일본 공영방송 NHK에 따르면 13일(현지시각) 미국 백악관은 성명을 내고 이같이 밝혔다. 다만 바이든 대통령은 동행하지 않기로 하면서 질 여사로서는 영부인이 되고 나서 첫 단독 외국 방문이다. 앞서 미국과 일본 언론에서…
기사 더보기


움짤 이미지가 살아있네~




많이 읽은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