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항서 베트남 축구대표팀 감독, 장인상으로 급거 귀국길

베트남 축구 대표팀의 역대 첫 월드컵 최종예선 진출을 지휘한 박항서(62) 감독이 장인상으로 급거 귀국길에 오른다.박 감독의 매니지먼트를 담당하는 DJ매니지먼트는 9일 “박항서 감독의 장인이 오늘 오전 운명하셨다. 이에 따라 박 감독은 오늘 밤 현지에서 귀국길에 오른다”라며 “10일 새벽 인천공항을 통해 입국할 예정…
기사 더보기


움짤 이미지가 살아있네~




많이 읽은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