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깨운 피렐라의 ‘전력 질주’, 이런 용병을 기다렸다

올 시즌 프로야구 개막을 앞두고 삼성 라이온즈를 우승 후보로 예상한 사람은 드물었다.지난해 15승을 거둔 외국인 투수 데이비드 뷰캐넌과 재계약했고, 자유계약선수(FA)로 풀린 거포 오재일을 거금 50억 원을 들여 영입했으나 지난 시즌 8위에 그쳤던 삼성이 극적인 반등에 성공할 확률은 높지 않았다.그러나 삼성은 이런…
기사 더보기


움짤 이미지가 살아있네~




많이 읽은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