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로파리그 우승 전문가, 우나이 에메리 감독

연장전이 끝날 때까지 초록 그라운드를 누빈 22명의 선수들 모두가 승부차기에 동원될 줄은 아무도 몰랐다. 묘하게도 22번째 키커, 그것도 골키퍼에게서 마침표가 찍혔으니 고개를 떨군 데 헤아의 얼굴은 더 슬퍼 보였다.우나이 에메리 감독이 이끌고 있는 비야레알 CF(스페인)가 한국 시각으로 27일 오전 4시 폴란드 그단…
기사 더보기


움짤 이미지가 살아있네~




많이 읽은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