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다영-이자매 복귀 타진? 언제보다 ‘어떻게’가 중요하다

학교폭력 논란에 휩싸였던 쌍둥이 배구선수 이다영과 이재영(흥국생명)이 이제는 선수 복귀 가능성을 놓고 다시 뜨거운 감자로 떠올랐다. 소속팀인 흥국생명 구단이 조만간 두 선수를 다음 시즌 선수명단에 등록시키겠다는 방침을 밝혔기 때문이다.지난 22일 김여일 흥국생명 단장은 한국배구연맹(KOVO) 이사회에서 이재영…
기사 더보기


움짤 이미지가 살아있네~




많이 읽은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