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B산성 재가동, 전자랜드 트윈테러 결성?

비시즌 프로농구에서 대형트레이드가 터졌다. DB는 지난 28일 “두경민을 전자랜드로 보내고 강상재, 박찬희를 받는 트레이드에 합의했다”고 밝혔다. 현재 전자랜드는 매각 문제가 완료되지 않은 상태인지라 상황이 마무리되면 KBL에 트레이드 승인 요청을 할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이번 트레이드는 근래 드물었던 블록버…
기사 더보기


움짤 이미지가 살아있네~




많이 읽은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