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O 마지막 신인 1차 지명, 숫자 ‘2’로 풀었습니다

한국프로야구가 전면 드래프트로 가기 전 마지막 1차 지명이 23일 마무리되었다. 2022 KBO 신인 드래프트 1차 지명에서는 10개 구단 중 8개 구단이 연고 지역에서 8명의 선수를 선발했다.이번 드래프트를 통해 수도권 선수들의 경우 서울고등학교의 투수 이병헌이 두산 베어스로, 선린인터넷고 투수 조원태가 LG 트윈스로, …
기사 더보기


움짤 이미지가 살아있네~




많이 읽은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