뇌수술 이겨낸 민병헌, 롯데의 천군만마 될까?

2021 KBO리그에서 롯데 자이언츠가 속절없이 추락하고 있다. 26일 사직 LG 트윈스전에서 마무리 김원중을 투입하고도 3-5로 역전패해 3연패에 빠졌다. 롯데는 15승 26패 승률 0.366으로 10위다. 10개 구단 중 유일한 3할대 승률에 1위 SSG 랜더스에는 무려 9경기 차로 뒤져있다. 롯데는 지난 11일 허문회 감독을 급거 경질… 기사 더보기 움짤 이미지가 살아있네~ 많이 읽은 글

독일 축구의 몰락, 뢰브 감독은 유종의 미 거둘까

월드컵 4회 우승, 유로 3회 우승. 유럽에서 최고의 팀을 꼽으라면 독일을 빼놓을 수 없다. 스페인(3회)과 더불어 가장 많은 유로 우승국으로 남아있는 독일은 유로 1996 이후 25년 동안 앙리들로네(유로 우승컵)와 인연을 맺지 못했다. 독일은 최근 잇따른 세대교체 실패와 요하임 뢰브 감독의 성적 부진으로 녹슨 전차의 … 기사 더보기 움짤 이미지가 살아있네~ 많이 읽은 글

‘최형우 대체자’ 이정훈, KIA의 반등 이끌까

프로야구의 현재 판도는 ‘7강 3약’으로 전개되고 있다. 1위와 6위의 격차는 단 두 경기다. 언제 순위가 뒤바뀌어도 이상하지 않을 정도다. 반면 1위와 8위는 7경기 차로 벌어져 있고, 6위와도 3.5경기 차로 벌어져 있는 상황이다. 하위권 팀들이 상위권과의 격차를 좀처럼 좁히지 못하며 KBO리그에 양극화 현상이 일어나고 … 기사 더보기 움짤 이미지가 살아있네~ 많이 읽은 글

비야레알, 승부차기 끝에 사상 첫 유럽대항전 우승

감독으로 무려 3연패라는 믿을 수 없는 기록을 달성하며 유로파리그를 평정한 사나이와 선수 시절 ‘캄프 누의 기적’이라는 믿을 수 없는 축구계의 사건을 만들며 유럽을 제패했던 사나이가 2020-2021 UEFA 유로파리그 결승전에서 만났다.한 사람은 클럽의 첫 유럽대항전 트로피를 위해, 한 사람은 본인의 첫 메이저대회 트… 기사 더보기 움짤 이미지가 살아있네~ 많이 읽은 글

유로파리그 우승 전문가, 우나이 에메리 감독

연장전이 끝날 때까지 초록 그라운드를 누빈 22명의 선수들 모두가 승부차기에 동원될 줄은 아무도 몰랐다. 묘하게도 22번째 키커, 그것도 골키퍼에게서 마침표가 찍혔으니 고개를 떨군 데 헤아의 얼굴은 더 슬퍼 보였다.우나이 에메리 감독이 이끌고 있는 비야레알 CF(스페인)가 한국 시각으로 27일 오전 4시 폴란드 그단… 기사 더보기 움짤 이미지가 살아있네~ 많이 읽은 글

월드컵 기권한 북한 경기 ‘무효’ 처리… 한국, 조 1위로

2022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 지역 2차 예선에서 중도 사퇴한 북한의 경기가 무효 처리되면서 한국이 조 1위로 올라섰다. 대한축구협회에 따르면 27일 국제축구연맹(FIFA)은 북한이 처음부터 2차 예선에 참가하지 않은 것처럼 그동안 치른 북한의 5경기를 모두 무효로 처리하기로 결정하고 새로운 H조 순위를 발표했다.앞서 … 기사 더보기 움짤 이미지가 살아있네~ 많이 읽은 글

버티고 버틴 비야레알, 극적으로 이룬 유로파 리그 우승

비야레알이 승부차기까지 가는 치열한 접전끝에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맨유)를 물리치고 유로파 리그 우승을 차지했다.비야레알는 27일 새벽(한국시각) 폴란드 그단스크에 위치한 스타디온 에네르가 그단스크에서 열린 ‘2020~2021 UEFA 유로파 리그’ 결승전 맨유와의 경기에서 연장까지 1-1 무승부를 기록한 뒤 승부차기에서… 기사 더보기 움짤 이미지가 살아있네~ 많이 읽은 글

‘화공’ 대신 ‘답공’, 동네 북으로 전락한 전북

10년 넘게 K리그 최강을 호령하던 전북 현대 모터스를 둘러싼 분위기가 심상치 않다. 전북은 최근 동네북으로 전락했다. 지난 4월 21일 K리그 11라운드 울산전(0-0)을 시작으로 벌써 한달이 넘도록 승리가 없다. 최근 공식전 7경기 연속 무승(4무 3패)이다.개막 후 리그 13경기 연속 무패를 이어가던 수원은 지난 9일 14라… 기사 더보기 움짤 이미지가 살아있네~ 많이 읽은 글

‘슬로스타터’ 삼성 오재일, 부진 딛고 일어설까

지난 26일 창원NC파크에서 펼쳐진 NC 다이노스와 삼성 라이온즈의 경기에서 삼성이 7-1로 완승을 거뒀다. 삼성의 선발 백정현이 5.1이닝 동안 3K 1실점으로 호투하며 팀을 승리로 이끌었다. 타선 또한 폭발하면서 백정현의 어깨를 가볍게 해줬다. 이날 삼성은 16개의 안타와 3개의 홈런을 몰아치며 NC의 마운드를 뒤흔들었… 기사 더보기 움짤 이미지가 살아있네~ 많이 읽은 글

‘벌써 5승’ 김민우, 한화 에이스로 우뚝 설까?

올 시즌 개막을 앞두고 한화 이글스는 대다수 전문가들로부터 최하위 전력이라는 평가를 받았다. 지난해 승률 0.326에 그치며 최하위로 추락했고 겨우내 이렇다 할 전력 보강이 이뤄지지 않았기 때문에 한화를 최하위로 지목한 것은 어쩌면 당연해보였다.하지만 현 시점에서 한화는 기대보다 선전하고 있다. 5월 26일 기준 … 기사 더보기 움짤 이미지가 살아있네~ 많이 읽은 글